• 아시아투데이 로고
태영호 “인요한 혁신위, 점령군 행세 안돼…질서 있게 전진해야”

태영호 “인요한 혁신위, 점령군 행세 안돼…질서 있게 전진해야”

기사승인 2023. 12. 04. 09: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3 국감] 외교부 등 종합감사
태영호 국민의힘 의원. /송의주 기자
태영호 국민의힘 의원이 4일 인요한 혁신위원장을 겨냥해 "당 지도부와 관계에서 점령군 행세를 하면 안된다"고 직격했다.

태 의원은 이날 KBS라디오 '특집 KBS1 라디오 오늘'에 출연해 "점령군처럼 언제까지 답변을 내놓으라고 최후통첩하거나, 논개작전을 펴야 한다는 주장도 있는데 논개작전은 적대관계에 있을 때 하는 것이지 서로 보완하는 관계에서 하는 것은 아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김기현 지도부 체제에서 혁신위, 총선기획단, 인재영입위 3개 위원회가 가동하고 있다"며 "김기현 체제라는 빅텐트 안에서 자기한테 맡겨진 역할을 하면서 질서 있는 전진을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태 의원은 "12월 중순이면 공천관리위원회가 들어선다. 일각에서 비대위를 만들어야 한다고 계속 흔든다. 김기현 체제를 허물고 비대위라는 야전 천막을 친다고 전투에서 이길까"라며 "지금은 김기현 체제라는 빅텐트 안에서 각자가 자기 역할을 하면서 질서 있는 전투에 진입하는 것을 주장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