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대우조선해양 노사 임단협 타결…조합원 투표 가결

대우조선해양 노사 임단협 타결…조합원 투표 가결

기사승인 2022. 12. 08. 15: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
지난 2009년 대우조선해양이 건조해 카타르에 인도한 초대형LNG운반선/제공=대우조선해양
대우조선해양 노사가 올해 임금·단체협상을 마무리했다.

8일 대우조선해양에 따르면 노조는 올해 임단협 잠정합의안에 대한 조합원 찬반투표를 진행했다. 조합원 절반 이상이 찬성하며 잠정합의안이 가결됐다.

투표에는 노조원 4809명 중 4501명이 참여했으며, 2659명이 찬성해 잠정 합의안을 가결했다.

대우조선 노사는 지난 4월 말 2022년 임단협을 시작했으며, 지난 6일 41차 교섭 끝에 올해 임단협 협상안을 잠정 합의했다.

합의안에 따르면 노사는 기본급 8만5000원(정기승급분 포함)을 올린다. 또 격려금 200만원 지급, 하기 휴가비 30만원 인상, 정년 1년 연장(촉탁), 2009년 이후 입사자 초임금(처음 받는 임금) 조정, 제도 개편 등이 담겼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