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창립 114주년 농어촌공사, “국민안전 지키고 식량주권 강화 노력”

창립 114주년 농어촌공사, “국민안전 지키고 식량주권 강화 노력”

기사승인 2022. 12. 08. 15: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농어촌공사
창립 114주년을 맞은 한국농어촌공사가 "국민 안전을 지키고 식량주권 강화에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농어촌공사는 8일 나주 본사 아트홀에서'창립 114주년 기념식'을 갖고 공사 기능을 미래성장사업 분야로 확장해 지속가능성을 확보하고 행복한 농어촌을 위한 선순환 체계 구축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이병호 사장은 "핵심기능은 더욱 강화하고 디지털 농업기반 구축 등 새로운 기능은 꾸준히 발굴해 공사의 저변을 확대할 것"이라며 "임직원의 열정과 역량을 한데 모아 기후변화로부터 국민의 안전을 지키고 복합영농 환경조성으로 식량주권을 더욱 강화해 행복한 농어촌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공사는 1908년 전북 옥구 서부수리조합으로 시작해 농업기반시설의 조성과 관리, 농지은행사업 등을 통해 주곡의 안정적인 생산을 책임지고 있다. 또한 지역개발사업을 통해 농어촌 생활환경 개선에 주도적인 역할하고 있다.

식량안보와 기후위기, 도농격차 등에 대응하기 위해 지난 8월 '행복한 농어촌, 함께하는 KRC'라는 새로운 비전을 선포하고 공사의 기능과 역할을 재정립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