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무보, 美수출입은행과 손잡고 전략 프로젝트 수출길 확장

무보, 美수출입은행과 손잡고 전략 프로젝트 수출길 확장

기사승인 2022. 09. 25. 10: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재보험 협정(One-Stop Co-Financing)으로 해외 프로젝트 수주지원 강화
clip20220925101909
이인호 한국무역보험공사 사장(왼쪽)이 지난 2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미국 수출입은행과의 재보험 협정서에 서명을 하고 있다./제공=무보
한국무역보험공사(이하 무보)는 미국 수출입은행(이하 US EXIM)과 한미 공급망 재편 대응에 협력하고 신산업·전략산업 프로젝트를 공동 지원하기 위한 협정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지난 22일 미국 뉴욕에서 체결된 이번 협정은 한·미 기업이 함께 참여하는 프로젝트에 금융지원 폭을 넓히고, 한·미 대표 정책금융기관 간 재보험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재보험은 다양한 국가의 기업이 참여하는 프로젝트에 주된 금융기관이 1차적으로 금융을 지원하고, 금융지원 금액 일부를 다시 다른 국가 금융기관이 분담해 위험을 분산하는 방식을 말한다.

clip20220925101721
재보험 예시/제공=무보
무보는 이번 재보험 협정으로 체계적으로 리스크를 관리하며 중남미 통신 산업 구축 프로젝트 지원과 반도체·이차전지 등 공급망 재편 대응과 전략산업 육성 및 수출에 대한 활력을 높이고 아프리카 사하라 이남지역 신재생 에너지 등의 프로젝트 지원도 속도감 있게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이인호 한국무역보험공사 사장은 "이번 협정체결로 공적수출신용기관으로서 중남미·아프리카 등 제3시장 지원역량을 한층 확장시키며 더욱 탄탄한 한·미 경제협력에 기여하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글로벌 공급망 재편에 기민하게 대응하고 반도체·신재생에너지와 같이 부가가치가 높은 전략산업 분야에서 프로젝트 수출길을 넓혀나갈 긍정적인 계기로 삼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