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수하지구 외 4개 지적재조사사업지구 경계결정위원회 개최

기사승인 2022. 12. 08. 15: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시민이 모두 만족하는 그 날까지 지적재조사는 계속
이천시
이천시청
경기 이천시는 1일 2022년 지적재조사 수하지구 외 4개 사업지구의 경계를 새롭게 결정하였다.

수하지구(신둔면 수하리 16-5번지 일원) 외 4개 사업지구는 기존에 한쪽으로 쏠려있는 편위형, 지적도간 폭이 중첩되는 중복형 등 현실경계와 지적경계가 불일치하여 사업추진 전부터 이장 및 주민들의 토지가치 상승기대가 컸으며 경계협의에도 적극적으로 임했다.

그 결과, 지적도상 도로에 접하지 않은 토지를 도로에 접하게 하였으며 다수의 들쑥날쑥하던 필지경계를 직선으로 반듯하게 정형화하였다.

이천시 지적재조사팀은 현재 17개 사업지구를 추진중에 있으며, 특히 2022년 12개 사업지구 조기완료를 위해 지적재조사측량부터 경계협의, 토지소유자 현장참관까지 동시에 진행하고 있으며 사업기간 단축으로 민원해소 및 시민들의 만족도도 매우 크다.

김경희 이천시장은 "지적재조사사업을 통해 건축물 저촉해소· 맹지해소와 같은 우수사례가 이번 사업지구들에서 특히 많이 보였다. 대중매체 등을 통해 지속적으로 지적재조사를 홍보한 담당팀부터 마을이장, 시민들의 많은 협조까지 모두의 합심이 있었기에 이런 성과물이 나온 것 같아 보람을 느낀다"며 2023년 사업지구도 힘차게 추진해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번 이천시경계결정위원회 의결로 847필지(471,282.60㎡)에 대한 경계를 결정하였으며 이날 결정된 사항에 대하여 경계결정통지서를 작성하여 토지소유자 및 이해관계인에게 통지할 예정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