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신한은행, 보이스피싱 예방 플랫폼 고도화

신한은행, 보이스피싱 예방 플랫폼 고도화

기사승인 2022. 07. 01. 15: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
서울 중구에 위치한 신한은행 본사./제공=신한은행
신한은행이 고객의 자산을 보호하고 금융소비자의 권익향상을 위해 보이스피싱 예방 플랫폼인 ‘안티-피싱 스마트 3.0’ 플랫폼을 고도화 했다고 1일 밝혔다.

안티-피싱 스마트 3.0 플랫폼은 기존 신한은행의 보이스피싱 예방 시스템을 인공지능(AI) 딥러닝 학습·시나리오 모델링 적용 등 새로운 디지털 기술을 통해 다양한 고객보호 기술을 적용해 업그레이드했다.

신한은행은 해당 플랫폼을 통해 사기 이용 계좌 모니터링, 고객의 보이스피싱 의심정보 추출, 모니터링 정보영역을 확대하고 새로운 보이스피싱 범죄 패턴 발견 시 실시간 분석과 새로운 시나리오를 적용해 피싱사기 예방기능을 강화했다.

또 ‘소보 플러스+’ 플랫폼은 소비자이용경험의 데이터를 분석하고 활용하는 플랫폼으로 핵심데이터를 시각화 했다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이번 1차 서비스는 △소비자보호 주요 핵심 데이터 시각화를 통한 소비자보호추진 △금융소비자 신뢰제고 및 내부통제 인프라 구축 △고객감동 및 내부직원 소통강화 △AI를 활용한 고객의견 분석 △소비자보호 역량강화를 위한 맞춤형 코칭으로 구성됐다.

특히 AI기술을 활용한 고객의견 분석으로 고객의 불편사항을 빠르게 피드백이 가능하며 고객과 직원간 소통활성화를 위해 고객의 칭찬 의견에 대한 감사 답장, 직원간 칭찬 선물하기 기능을 추가했다.

신한은행은 다양한 소비자보호 데이터를 결합 및 분석 등을 통해 새로운 서비스를 추가한 ‘소보 플러스+’ 플랫폼 2차 서비스를 오는 10월에 선보일 계획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선도적인 금융소비자보호 정책·고객중심 디지털전환(DT)을 추진하기 위해 이번 고객중심 플랫폼을 시행했다”며 “앞으로도 데이터에 기반해 금융소비자 보호를 선도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