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BTS 메시지와 현대미술의 만남…‘비욘드 더 신’

BTS 메시지와 현대미술의 만남…‘비욘드 더 신’

기사승인 2022. 06. 25. 06: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내달 1~31일 토탈미술관…현대미술 작가 22명 참여
ㅇ
방탄소년단(BTS)의 팬 아미(ARMY)가 기획한 현대미술 전시회가 열린다.

토탈미술관은 제3회 BTS 글로벌 학제간 학술대회와 연계한 특별전 ‘비욘드 더 신’(Beyond the Scene)을 다음 달 1일부터 31일까지 개최한다.

이 학술대회는 아미로 구성된 ’국제 BTS 연구 공동체‘(ISBS)와 한국외국어대 세미오시스 연구센터가 공동주최하며 다음 달 14∼16일 한국외국어대에서 열린다.

학술대회와 연계한 전시에서는 BTS의 노래와 활동을 7개 키워드(정체성, 다양성, 기억, 연대, 일상, 환경, 미래)로 재구성하고, 이에 맞는 현대미술 작가들의 작품을 선보인다.

참여 작가는 김기라, 노세환, 문성식, 문형민, 박경진, 방앤리, 부지현, 서동주, 안규철, 옐로우아일랜드(팀), 원성원. 이대성 이예승, 전나환, 전명은, 정보원, 정연두, 진영선, 최기창, 최대진, 최재훈, 크립톤(황수경, 염인화) 등 22명이다.

BTS의 앨범 제목과 가사, 발췌된 연설문 등은 전시 작품들을 연결하는 핵심 요소로 작동해 BTS의 노랫말과 현대미술이 자연스럽게 어우러지게 할 예정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