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백신 1차 접종률 70% 돌파…접종 시작 204일만

백신 1차 접종률 70% 돌파…접종 시작 204일만

기사승인 2021. 09. 17. 18: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0월 말까지 접종 완료율도 70%대로 올려 집단면역 시도
코로나19 1차 백신접종, 오늘 중 70% 돌
17일 오전 백신접종 위탁의료기관인 충북 청주시 흥덕구에 있는 하나병원에서 한 시민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하고 있다. /연합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률이 70%를 돌파했다. 이는 국내에서 백신 접종이 시작된 지난 2월 26일 이후 204일 만이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은 17일 “오늘 오후 5시 기준 누적 1차 접종자 수가 3600만4101명으로 집계돼 접종률이 전체 인구 대비 70.1%를 기록했다”며 “(접종 대상인) 18세 이상 기준으로는 81.5%에 해당한다”고 밝혔다.

정부는 당초 추석 연휴 전인 오는 19일까지 전 국민 3600만명에 대한 접종을 마치겠다는 목표를 제시했는데, 이틀 앞당겨 달성한 것이다.

연령대별로 1차 접종률은 60대가 93.7%로 가장 높고, 이어 70대 92.7%, 50대 92.6% 순이다. 상대적으로 접종이 늦게 시작된 나머지 연령대의 1차 접종률은 40대가 70.8%, 18~29세 68%, 30대 67.2%다.

성별로는 여성이 70.5%, 남성이 67.4%로 나타났다.

정부는 1차 접종률 70%를 조기 달성한 만큼 10월 말까지 접종 완료율을 70%로 끌어올리는 데 주력한다는 방침이다. 이날 오후 5시 기준 접종 완료자는 2188만6103명으로, 인구 대비 42.6% 수준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