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필립모리스 인터내셔널 야첵 올자크 신임 CEO 취임

필립모리스 인터내셔널 야첵 올자크 신임 CEO 취임

기사승인 2021. 05. 06. 17: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KakaoTalk_20210506_164012069
야첵 올자크(Jacek Olczak) 신임 최고경영자(CEO).
필립모리스 인터내셔널(PMI)은 기업 비전인 ‘담배연기 없는 미래’를 앞당기기 위해 야첵 올자크(Jacek Olczak) 신임 최고경영자(CEO)가 취임했다고 6일 밝혔다.

새롭게 CEO 자리에 오른 야첵 올자크 신임 회장은 PMI의 ‘담배연기 없는 미래’로의 전환을 함께해 온 핵심 인물로 평가 받는다. 폴란드 우치대학(University of Lodz)에서 경제학 석사 학위를 받고 1993년 PMI에 입사해 유럽 각국 지사의 재무 및 경영 전반을 담당했으며 PMI 폴란드와 독일 대표이사, 유럽연합(EU) 사장직을 거쳤다. 2012년부터 2018년까지 PMI 최고재무책임자(CFO)를 역임한 이후 PMI 최고운영책임자(COO)에 임명됐다.

올자크 회장이 COO로 재임하는 동안 PMI의 비연소 제품 순매출 비중은 올해 1분기 기준 28%까지 증가했으며 올자크 회장 주도 아래 비연소 제품 출시 지역을 적극적으로 확장한 결과 3월 31일을 기준으로 전세계 66개국에서 PMI의 궐련형 전자담배 제품인 아이코스(IQOS)가 판매되고 있다고 PMI 측은 설명했다. PMI는 올자크 회장이 이룩한 변화에 따라 기업 대 기업(B2B) 사업 위주의 회사에서 기업 대 소비자(B2C) 회사로 성공적인 발전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또한 PMI는 ‘담배연기 없는 미래’ 비전 아래 2025년까지 순매출의 50% 이상을 비연소 제품에서 창출하겠다는 목표다. 일반담배보다 덜 해롭고 과학적으로 검증된 연기 없는(smoke free) 제품을 개발·상용화 해 빠른 시일 안에 일반담배 시대를 마무리하는 데 중점을 둔다는 방침이다.

올자크 회장은 “담배연기 없는 기업으로의 전환이 본격화하는 가운데 PMI를 이끌게 돼 기쁘다”며 “PMI만의 과학적 연구와 전문성, 역량과 상상력을 활용해 기존 포트폴리오를 넘어선 혁신을 선보이고 새로운 사업 분야를 개척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앙드레 칼란조풀로스 전임 회장은 PMI 이사회 신임 의장으로 임명돼 5월부터 의장직을 수행한다. 칼란조풀로스 전임 회장은 “야첵 올자크 신임 회장은 CEO로서 PMI의 담배연기 없는 미래 비전을 실현할 수 있는 최적의 인물이자 이상적인 리더”라며 “담배연기 없는 미래를 만들어가는 PMI는 그의 능력과 전문성에 힘입어 새로운 역사를 써 내려갈 수 있을 것”이라고 격려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