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상민 “국회의장 하려고 탈당?…이재명 사당이라 탈당 한 것”

이상민 “국회의장 하려고 탈당?…이재명 사당이라 탈당 한 것”

기사승인 2023. 12. 04. 10: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0003809311_001_20230905141601209
이상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연합
이상민 무소속 의원이 4일 더불어민주당에서 국회의장을 하기 위해 탈당을 한 게 아니냐는 지적이 나오는 것에 대해 "지금 무소속으로 가있으면 정말 춥고 외롭고 들판에 나가 있는 건데 어떻게 의장 되려고 당을 나가겠냐"고 반박했다.

이 의원은 이날 SBS 라디오 '김태현의 정치쇼'와 인터뷰에서 "국회의장 하려고 하면 민주당이 1당이 되새 거기에 있는 게 저한테 도움이 되지 않겠느냐"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이재명 사당이 됐고 강성 지지자들이 당을 점령해 당내 공론의 장을 완전히 틀어 막은 데다 당의 도덕성이 실추되는 것들이 많은데도 불구하고 자정기능이 멈춰 서있는 게 만연돼 있다"며 "제가 나름 대로 줄곧 노력을 했지만, 거의 반응도 없고 제가 외칠 공간도 없다. 도저히 고쳐 쓸 수 없는 상황"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그렇다면 더 이상 거대정당이라는 온실 속에서 있을 수는 없겠다, 나오든지 그만두든지 해야 되겠다고 생각해서 결별을 하게 된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의원은 '김용 전 민주연구원 부원장이 5년 유죄를 선고 받았는데, 재판부가 불법 정치자금을 받았다고 판단한 부분이 탈당에 영향을 끼쳤냐'는 진행자의 질문엔 "뜻 밖의 판결이라고 생각되지 않았고, 그것 때문에 제가 민주당과의 결별을 결심하게 된 주요 동인은 아니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