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카멀라 해리스 美부통령, 29일 DMZ 방문…한총리 “매우 상징적”

카멀라 해리스 美부통령, 29일 DMZ 방문…한총리 “매우 상징적”

기사승인 2022. 09. 27. 14: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카멀라 해리스 미국 부통령과 회담하는 한덕수 총리
고(故) 아베 신조(安倍晋三) 전 일본 총리의 조문사절단 단장인 한덕수 국무총리가 27일 일본 도쿄 오쿠라 호텔에서 역시 국장 참석차 일본을 찾은 카멀라 해리스 미국 부통령과 회담하고 있다./연합
카멀라 해리스 미국 부통령이 오는 29일 방한해 비무장지대(DMZ)를 방문한다.

아베 신조 전 일본 총리 국장 참석차 일본을 방문 중인 한덕수 국무총리는 27일 오전 도쿄 오쿠라호텔에서 진행된 해리스 부통령과의 회담에서 "서울 방문 기간 비무장지대(DMZ)에 가는 것은 매우 상징적"이라고 밝혔다.

한 총리는 "한국 정부와 한국민들이 해리스 부통령을 직접 만나는 것을 매우 기대하고 있다"고 환영의 뜻을 전했다.

아울러 "한국과 미국은 인권, 시장경제 등 세계 공통의 가치를 지키는 데 협력을 진전시키고 있다"며 "많은 이슈가 지금 당장 완전히 해결할 수는 없지만 앞으로 한국 등에서 이어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해리스 부통령은 "우리는 기존의 관계를 더 강화하기 위해 할 일이 많다"며 "예를 들어 한 총리와 혁신, 기술, 우주에 대한 투자와 관련해 토론하기를 기대한다"고 화답했다.

해리스 부통령은 또 "미국과 한국의 동맹은 인도·태평양 지역 안보와 번영을 위한 구심점"이라고 강조했다.

총리실에 따르면 한 총리와 해리스 부통령은 이날 회담에서 지난 5월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합의한 '글로벌 포괄적 전략동맹'의 미래 비전과 관련해 논의했다.

한 총리는 이 자리에서 미국의 인플레이션 감축법(IRA) 관련 차별적 요소에 대한 한국 측 우려를 전달하고 미국 행정부 차원의 각별한 관심과 필요한 지원을 요청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