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글로벌 한국어 교육자들, ‘국제학술대회’에서 경험 나눈다

글로벌 한국어 교육자들, ‘국제학술대회’에서 경험 나눈다

기사승인 2022. 08. 16. 06: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6일부터 제20회 재외 한국어교육자 국제학술대회 개최
교육부
16일부터 20일까지 5일간 하나글로벌캠퍼스 및 국립정동극장 등지에서 '해외 한국어교육의 현재와 미래와의 대화'라는 주제로 '제20회 재외 한국어교육자 국제학술대회'가 열린다.

16일 교육부에 따르면, 이번 국제학술대회에는 전 세계 42개국 500여 명의 현지 한국어교육자, 교육행정가 및 교육당국 관계자 등이 참석해 한국어교육 발전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올해 행사는 지난 2년간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 방식으로 대회가 개최된 것과 달리 대면·비대면 행사가 동시에 진행된다.

이번 국제학술대회는 참석 대상자별로 맞춤형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국어 전문가와 교수를 위한 학술대회 과정 △해외 초·중등학교 및 한국교육원 소속 한국어 교원을 위한 전문연수 과정 △교육행정가 및 교육당국 관계자를 위한 정책연수 과정으로 구분된다.

학술대회 과정에서는 몽골, 베트남, 아제르바이잔, 에티오피아, 중국, 태국의 한국어 전문가들이 대표로 '한국어 교육의 현재와 미래'에 대해 발표하고, 이를 바탕으로 참석자들이 함께 해당 주제에 대해 논의한다.

전문연수 과정에서는 한국어 교원들이 2021년 개발된 해외 초·중등 한국어교재를 효과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연수를 제공한다.

특히 올해는 2003년 시작된 학술대회가 20주년을 맞이하는 해로, 그간의 학술대회 성과를 돌아보며 향후 한국어교육의 미래와 방향에 대해서 논의하고자 20주년 기념행사를 오는 19일 11시 서울 정동극장에서 개최한다.

장상윤 교육부 차관은 "지난 20년 동안 재외 한국어교육자 국제학술대회는 교육자들의 전문성을 제고하고 국가 간 협력 관계를 구축해, 한국어가 해외 초·중등학교 정규교육과정으로 채택되는 데 이바지해 왔다"며 "앞으로도 국제학술대회가 더 다양한 국가에서 더 많은 한국어교육자들이 참여하는 행사로 발전하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