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울지방중기청, 중기 온라인 활용한 일본 수출 진출 지원

서울지방중기청, 중기 온라인 활용한 일본 수출 진출 지원

기사승인 2022. 06. 24. 10: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
서울지방중기청은 23일 서울 삼성동에 있는 코엑스에서 ‘일본 이커머스 진출 및 해상 신루트 활용 지원 세미나’를 개최했다./제공=서울지방중기청
서울지방중소벤처기업청은 24일 서울본부세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와 함께 서울 삼성동에 있는 코엑스에서 ‘일본 이커머스 진출 및 해상 신루트 활용 지원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는 약 400개사가 참석한 가운데 일본 내 온라인 플랫폼 중에서 고객들의 이용률이 가장 높은 라쿠텐, 큐텐, 아마존이 참여하여 각 플랫폼별 입점 절차와 마케팅 노하우와 한국 기업의 진출 전략에 대해 설명했으며 물류사인 큐익스프레스, 쉽너지, 팬스타, 국제 로지스틱스, 코나폰에서 일본 내 수입통관, 현지배송 유의사항과 해상운송을 통한 일본 전자상거래 수출전략을 공유했다.

또한 서울지방중기청에서는 중소벤처기업부의 다양한 수출지원사업을 안내했고 서울본부세관에서는 전자상거래 수출신고 시스템 ·절차에 대해, 코트라에서는 온라인 유통망 진입 지원 사업 등을 소개했다.

김영신 서울지방중기청장은 “중소기업들이 일본 온라인 시장에 좀더 쉽게 접근할 수 있는 방법을 찾고 해상운송을 통한 물류비 절감 방안에 대해 함께 고민할 수 있는 시간이 된 것 같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