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오늘 날씨] 30도 이상 찜통더위…오후부터 일부 소나기

[오늘 날씨] 30도 이상 찜통더위…오후부터 일부 소나기

기사승인 2022. 06. 22. 10: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내륙은 폭염특보…낮기온 26~35도, 체감온도 30도 이상
시원한 분수 앞에서 더위 식히는 시민
폭염주의보가 내려진 21일 오후 청주시 문암생태공원 내 분수 앞에서 시민들이 더위를 식히고 있다./연합
수요일인 22일 전국적으로 더위가 이어지겠다. 오후부터는 일부 지역에서 소나기가 내리면서 더위가 다소 누그러지겠다.

22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19~24도였다. 주요 도시 오전 8시 기온은 서울 23도, 인천 20.7도, 대전 23.3도, 광주 23.9도, 대구 26.3도, 울산 25.8도, 부산 25.1도다.

낮 최고기온은 26~35도로 전망된다.

내륙을 중심으로 전국 곳곳에는 폭염특보가 발령됐다. 경북내륙의 경우 일최고체감온도가 35도 이상으로 오르는 등 내륙은 일최고체감온도가 33도 이상, 다른 지역도 31도 이상일 것으로 예상된다.

햇볕에 지면이 가열돼 기온이 급격히 오르며 대류가 발생하면서 낮부터 강원 산지와 전라 동부 내륙, 경북권 남부 내륙, 경남 서부 내륙, 제주도에 소나기가 내리겠다.

예상 강수량은 5∼40㎜다. 하천변 산책로 또는 지하차도 등을 이용할 때 고립될 수 있고, 저지대 침수가 일어날 수 있으니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1.5m, 서해 앞바다에서 0.5∼1.0m, 남해 앞바다에서 0.5∼2.0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0.5∼2.0m, 서해 0.5∼1.5m, 남해 1.0∼2.5m로 예상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온열질환 발생 가능성이 높으니 수분과 염분을 충분히 섭취하고, 가장 무더운 시간인 오후 12∼5시에는 야외 활동을 자제하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