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복대 창업보육센터, ‘청년튜터링 100‘ 업무협약 체결

경복대 창업보육센터, ‘청년튜터링 100‘ 업무협약 체결

기사승인 2022. 05. 24. 17: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경복대학교 창업보육센터(BI)는 최근 경기지방중소벤처기업청에서 경기도내 28개 창업지원기관과 우수 청년창업가 육성을 위한 ‘청년튜터링 100’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는 경복대 창업보육센터를 비롯해 경기지방중소벤처기업청,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청년창업사관학교 등 경기지역 28개 창업지원기관이 참여했다.

‘청년튜터링 100’은 경기지역 내 창업인프라 연결 및 집중적인 관리를 통해 청년 창업자들의 안정적인 창업을 돕고 창업성장률을 제고하기 위한 사업이다. 

청년창업사관학교와 예비창업패키지 운영기관에서는 입교생과 졸업생 중 우수한 인재를 선발해 추전하고 창업보육센터와 1인창조기업지원센터, 중장년 기술창업지원센터는 청년인재에게 차별화된 보육프로그램을 제공해 혁신창업가로 육성한다. 또한 기술보증기금과 중소기업진흥공단, 신용보증기금은 이들에게 자금 및 보증을 지원해 창업초기에 겪는 자금애로를 완화해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협약을 통해 경복대학교 창업보육센터는 청년들을 위한 입주공간과 사업화지원 관련 사항을 제공하고 청년창업사관학교는 우수 졸업(입교)자를 선별하여 원하는 보육기관과 연계하는 역할을 한다.  

김이현 경복대 창업보육센터장은 “우리대학 창업보육센터는 2015년에 개설한 이래 경기북부지역 창업보육 메카로서 초기 창업기업이 독보적인 기술력과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전략적으로 지원해 왔다”며 “경기지역 창업지원기관들과 협력해 청년창업가를 육성하는 청년투터링100 사업이 원활히 운영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복대학교는 교육부 발표 2017~2021 5년 연속 수도권대학(졸업생 2천명 이상) 중 통합 취업률 1위 및 2020~2021년 졸업생 2천명 이상 대학 중 취업률 전국1위를 차지했다. 또 2021 교육부 대학기본역량진단평가에서 ‘일반재정지원대학’ 선정, 2022 교육부 링크3.0 사업 선정으로 교육역량이 매우 우수한 대학으로 인증 받고 있다. 특히 경복대는 지난 3월 19일 서울지하철 4호선 연장 개통으로 학생들의 대중교통 이용이 획기적으로 개선됐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