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부발전, 설명절 취약계층에 온정의 손길 전달

서부발전, 설명절 취약계층에 온정의 손길 전달

기사승인 2022. 01. 26. 16: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역사회 독거노인·장애인 등 떡국키트·생필품 전달
clip20220126160610
26일 충남 태안군 관내 노인복지관에서 진행된 사랑의 떡국 나누기 행사에서 가세로 태안군수(앞줄 왼쪽 다섯 번째)와 김종균 서부발전 상생혁신실장(왼쪽 일곱 번째) 등 행사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제공 = 한국서부발전
한국서부발전은 26일 설 명절을 앞두고 취약계층을 위한 ‘따뜻한 설 명절 보내기 나눔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서부발전은 충남 태안군 관내 노인복지관 등 10개 사회복지시설에 총 3000만원 상당의 떡국키트와 생필품을 전달했다. 떡국키트와 생필품은 서부발전 임직원이 매월 급여 일부를 자율적으로 기부한 ‘사랑나눔이기금’으로 마련됐다. 서부발전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에 처한 지역경제가 빨리 회복될 수 있도록 군내 전통시상과 소상공인으로부터 물품을 구매했다.

김종균 서부발전 상생혁신실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몸은 물론 마음도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지만, 이웃들이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내는데 작은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에 이번 나눔을 준비했다”며 “올해도 지역과의 상생을 위해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