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설 명절 차례상 비용 전통시장 26만원·대형마트 35만원

설 명절 차례상 비용 전통시장 26만원·대형마트 35만원

기사승인 2022. 01. 26. 15: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AT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26일 올해 설 차례상 차림비용은 전통시장이 26만7000원, 대형유통업체는 35만6000원으로 전년대비 각각 0.1%, 4.7% 하락했다고 밝혔다.

aT는 지난 1월 11일과 19일에 이어 1월 25일 전국 19개 지역의 17개 전통시장과 27개 대형유통업체에서 설 성수품 28개 품목에 대해 조사를 진행했다.

지난주와 비교하면 전통시장에서는 시금치와 도라지가 5% 이상 가격이 상승했고, 대형유통업체는 배추와 무·동태 등이 하락했다.

김권형 aT 수급관리처장은 “코로나로 인한 전 세계적 물가 상승 추세에도 불구하고 올해 설 차례상 비용은 3주 연속 안정세를 유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면서 “국민 모두 풍족한 설을 보낼 수 있도록 설 성수기 마지막까지 성수품 수급관리와 물가안정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