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손실보상 선지급 이틀째 2만개사에 1075억 지급…전자약정 한때 지연

손실보상 선지급 이틀째 2만개사에 1075억 지급…전자약정 한때 지연

기사승인 2022. 01. 21. 19: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
19일 서울 종로구 소상공인진흥공단 서울중부센터를 찾은 한 소상공인이 소기업·소상공인을 위한 코로나19 손실보상금 선지급 신청 약정 체결을 하고 있다. 신청 대상은 지난해 12월 6일부터 영업시간 제한 조치를 받은 소기업·소상공인 55만명이다. 신청자는 지난해 4분기와 올해 1분기 손실보상금으로 250만원씩 총 500만원을 선지급 받는다. 신청 첫 5일간은 대표자의 주민등록번호 출생연도 끝자리를 기준으로 ‘5부제’가 시행된다./사진=연합뉴스
소상공인·소기업에게 지급되는 손실보상 선지급 신청이 21일 17만9722건 접수됐다.

21일 중소벤처기업부에 따르면 오후 5시 기준 현재까지 지급된 손실보상 선지급은 2만1489건이며 지급액수는 총 1074억5000만원이다.

중기부 관계자는 “오늘 새벽 약정 단계에서의 병목을 해결하기 위한 시스템 정비가 있었고 오늘 오전 8시부터 신청, 약정, 지급과정이 정상적으로 진행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손실보상 선지급 신청 누리집에서 전자약정 체결이 한때 지연된 것으로 확인됐다.

이번 선지급은 2021년 12월 6일부터 영업시간 제한 조치를 받고 있는 소상공인·소기업 55만개사를 대상으로 우선 실시하며 신청자는 2021년 4분기, 2022년 1분기 각 250만원씩 총 500만원을 선지급 받는다. 대상자는 신청 당일 안내문자가 발송되며 문자를 받지 못한 경우 손실보상선지급에서 본인이 대상자인지 조회할 수 있다.

손실보상 선지급은 신청, 약정, 지급의 3단계로 진행된다. 선지급 신청은 19일 오전 9시부터 공휴일·주말 관계없이 손실보상선지급에서 할 수 있다. 동시접속 분산을 위해 19일부터 23일까지 첫 5일간은 대표자 주민등록번호 출생연도 끝자리를 기준으로 5부제를 시행하며 24일부터는 5부제 관계없이 신청할 수 있다.

신청시간은 5부제 기간 중에는 매일 오전 9시부터 자정까지이며 5부제가 적용되지 않는 24일부터는 오전 9시부터 24시간 접수한다. 2021년 4분기 손실보상을 지급하기 전에 선지급 신청을 마감할 예정으로 상세 일정은 2월 초 손실보상 선지급을 통해 공지할 계획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