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울시, 중랑구 어린이집서 11명 코로나19 집단감염

서울시, 중랑구 어린이집서 11명 코로나19 집단감염

기사승인 2021. 07. 24. 11: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서울 중랑구의 한 어린이집에서 1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렸다.

24일 서울시에 따르면 중랑구의 한 어린이집에서 집단감염이 발생했다.

이 집단감염의 첫 확진자는 22일 서울 외 지역에서 양성 판정을 받은 어린이집 관계자다.

첫 확진자를 제외하고 111명을 방역 당국이 검사한 결과 원생, 교사, 가족 등 10명이 23일에 추가로 확진됐다.

지금까지 나온 확진자 11명 중 종사자가 3명, 원생이 4명, 가족이 4명이다.

첫 확진자를 제외한 10명은 서울 지역 확진자다.

방역 당국은 이 어린이집에 대해 방역소독과 전원 검사를 하는 한편 심층 역학조사를 통해 감염 경로와 접촉자 등을 추가로 파악하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