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신규확진 12만명대, 전날보다 800여명↓ …위중증 453명

신규확진 12만명대, 전날보다 800여명↓ …위중증 453명

기사승인 2022. 08. 12. 09: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위중증 환자 수 약 100일만에 최다…위중증 병상 가동률 41%
해외유입 464명…재택치료 확진자 70만명 육박
코로나 신규확진자 수 14만9897명으로 급증
코로나19 선별진료소를 찾은 시민들이 검사를 기다리고 있다. [연합 제공]
12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12만명대를 기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12만8714명 늘어 누적 2111만1840명이 됐다고 밝혔다.

이날 확진자 수는 전날(13만7241명)보다 8527명 줄었다.

1주일 전인 지난 5일(11만2858명)의 1.14배, 2주일 전인 지난달 29일(8만5294명)의 1.51배 수준이다.

신규 확진자 중 해외유입 사례는 464명으로 전날(522명)보다 58명 적었다. 해외 유입 확진자는 이달 들어 연일 400명대 중반을 넘는 높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이틀 전인 10일에는 역대 최다치인 615명을 기록하기도 했다.

해외유입 사례를 제외한 국내 지역감염 사례는 12만8250명이다.

지역별 확진자 수(해외유입 포함)는 경기 3만2748명, 서울 2만2835명, 경남 7768명, 부산 7397명, 인천 7010명 등이다.

위중증 환자 수는 453명으로 전날(418명)보다 35명 늘었다. 이는 지난 5월 2일(461명) 이후 102일 만에 최다치다.

위중증 환자 중 393명(86.8%)이 60세 이상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