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윤희근 경찰청장 “어떠한 바람에도 중심 잡고 나아가겠다”

윤희근 경찰청장 “어떠한 바람에도 중심 잡고 나아가겠다”

기사승인 2022. 08. 10. 18: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안전은 국민의 기본권, 법질서는 안전의 기초"
윤희근
윤희근 신임 경찰청장이 10일 오후 현충원에서 참배하고 있다./제공=경찰청
윤희근 신임 경찰청장이 경찰의 중립성과 책임성을 강조하며 어떠한 바람에도 중심을 잡겠다고 밝혔다.

윤 청장은 이날 오후 취임사를 통해 "경찰권은 엄격한 견제와 감시 아래 행사돼야 하지만 경찰의 중립성과 책임성 또한 결코 훼손돼선 안 된다"며 이같이 말했다.

또 "안전은 국민의 기본권이자 경찰의 존재 이유인 만큼 든든한 민생안전을 확보하겠다"며 "법질서는 국민 안전의 기초이며 사회통합과 국가발전의 원동력으로, 집회 시위 현장에서도 균형 있고 일관된 법 집행이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윤 청장은 "환경변화에 선도적으로 대비하며 진취적으로 일하는 조직을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윤 청장은 이날 취임식을 생략하고 곧바로 현충원 참배에 나섰다. 오는 11일 첫 번째 전국경찰 화상회의를 열어 신임 경찰청장으로서의 계획을 밝힐 예정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