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SK바이오사이언스 찾은 한덕수…“바이오산업, 과감한 투자·연구 지원할 것”

SK바이오사이언스 찾은 한덕수…“바이오산업, 과감한 투자·연구 지원할 것”

기사승인 2022. 06. 27. 18: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ㅇ
한덕수 국무총리가 27일 오후 경기도 성남시 SK바이오사이언스 본사에서 열린 글로벌포럼에 참석해 축사하고 있다. /제공 = 연합
한덕수 국무총리가 “바이오산업이 세계시장을 선도하고 대한민국 경제의 신성장동력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과감한 투자와 연구개발 지원으로 뒷받침할 것”이라고 27일 밝혔다.

한 총리는 이날 오후 경기도 성남시 SK바이오사이언스 본사에 열린 글로벌 포럼 축사에서 “이제 코로나19를 극복하는 것만으로는 부족하며, 새롭게 찾아올 팬데믹에 철저히 대비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SK바이오사이언스의 코로나19 예방백신 ‘스카이코비원‘을 언급하며 “코로나19와의 싸움에서 중요한 전기가 될 대한민국 1호 백신의 개발이 조만간 완료된다”며 “이로써 대한민국은 백신 생산국가 반열에 진입했다”고 언급했다. 또 “명실상부한 바이오 선도국으로 거듭났다”고 평가하기도 했다.

한 총리는 “코로나19 팬데믹이 정말 많은 상처를 남겼다”며 “눈에 보이지도 않는 이 작은 바이러스가 세상에 얼마나 큰 영향을 주는 지, 바이러스와의 전쟁에서 백신과 치료제가 얼마나 절실한 지, 우리는 지난 2년 간 뼈 저리게 경험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대한민국 정부는 스카이코비원을 비롯한 코로나19 백신과 치료제의 개발과정을 점검해 불필요한 규제는 혁신하고, 지원을 강화할 것”이라며 “더 나아가 우리 바이오산업이 세계시장을 선도하고, 대한민국 경제의 신성장동력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과감한 투자와 연구개발 지원으로 뒷받침하겠다”고 강조했다.

또 “감염병 위기는 혼자서 이겨낼 수 없으며, 정부·기업·연구기관·학계와 같은 다양한 역량들이 함께 힘을 모으고 전 세계가 긴밀하게 협력할 때 비로소 극복할 수 있다”며 “정부는 여러분의 고견을 귀담아듣고 앞으로도 국제사회의 보건위기 극복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