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윤석열·바이든, 삼성전자 반도체 공장서 '경제안보' 동맹 의지 강조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20일 삼성전자 평택 반도체 공장에서 처음 대면한 뒤 ‘경제안보’ 동맹과 협력의 중요성을 함께 역설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늦은 오후 경기도 평택시 오산 미군기지에 도착해 오는 22일까지 2박3일 방한 일정에 돌입했다. 지난해 1월 바이든 대통령이 취임한 뒤 한국을 방문한 것은 처음이다.바이든 대통령은 첫 일정으로 세계 최대 규모로 손꼽히는 삼성전자 평택 반도체 공장을 윤 대통령과 함께 시찰했다...

  • 바이든 "공급망 회복력 강화 중요…한미동맹, 역내 평화·번영 핵심축"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20일 “한국처럼 우리와 가치를 공유하는 긴밀한 파트너와 협력해 우리가 필요한 것을 동맹과 파트너로부터 더 확보하고 공급망의 회복력을 강화하는 게 중요하다”고 밝혔다. 이날부터 2박3일 일정으로 전격 방한한 바이든 대통령은 첫 일정으로 윤석열 대통령과 함께 삼성전자 평택 반도체공장을 시찰한 뒤 “그렇게 해야 우리가 함께 더 번영하고 우리 국민이 21세기 경쟁에서 가장 유리한 위치를 선점하도록 우리의 장기적인 회복력을..

  • 윤대통령 "한미관계, 공급망 협력 기반 경제 안보 동맹 거듭나길 희망"
    윤석열 대통령은 20일 삼성전자 평택 반도체공장을 방문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을 향해 “오늘 방문을 계기로 한미관계가 첨단기술과 공급망 협력에 기반한 경제 안보 동맹으로 거듭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윤 대통령은 이날 늦은 오후 바이든 대통령과 함께 반도체공장을 시찰한 뒤 연설에서 “바이든 대통령의 평택 캠퍼스 방문은 반도체가 갖는 경제·안보적 의미는 물론, 반도체를 통한 한·미 ‘글로벌 포괄적 전략동맹’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는 좋은 기회..

  • 바이든 "한미동맹, 역내 평화·안정·번영 위한 핵심축" (속보)
    바이든 “한미동맹, 역내 평화·안정·번영 위한 핵심축” (속보)

  • 바이든 "한국 등 가치공유 동맹이 공급망 회복 노력해야" (속보)
    바이든 “한국 등 가치공유 동맹이 공급망 회복 노력해야” (속보)

  • 바이든 "韓기업의 미국 투자 효율적으로 진행될 것" (속보)
    바이든 “韓기업의 미국 투자 효율적으로 진행될 것” (속보)

  • 바이든 "삼성 방문, 방한 일정에 매우 중요" (속보)
    바이든 “삼성 방문, 방한 일정에 매우 중요” (속보)

  • 윤대통령 "바이든, 美첨단기업의 韓투자에 관심 가져달라"(속보)
    윤대통령 “바이든, 美첨단기업의 韓투자에 관심 가져달라”(속보)

  • 윤대통령 "한미 관계, 공급망 협력 기반 경제안보 동맹 거듭나길 희망" (속보)
    윤대통령 “한미 관계, 공급망 협력 기반 경제안보 동맹 거듭나길 희망” (속보)

  • 윤대통령 "바이든, 공급망 핵심으로 반도체 중요성 강조" (속보)
    윤대통령 “바이든, 공급망 핵심으로 반도체 중요성 강조” (속보)

  • 윤대통령, 삼성전자 평택공장서 바이든 美대통령과 첫 대면 (속보)
    윤대통령, 삼성전자 평택공장서 바이든 美대통령과 첫 대면 (속보)

  • 한미정상, 22일 오산 한국항공우주작전본부 방문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오는 22일 이른 오후 시간대 경기 오산에 위치한 한반도 전역의 공중작전을 지휘하는 공군작전사령부 항공우주작전본부(KAOC·Korean Air And Space Operations Center)를 함께 방문한다. 대변인실은 20일 언론 공지를 통해 이런 일정을 예고했다. 이날 오후부터 2박3일간 진행되는 바이든 미 대통령의 한국 방문 마지막 일정이다. 한미정상은 KAOC에서 작전 현황을 보고받고..

  • 한미 정상, 22일 오산 한국항공우주작전본부 방문 (속보)
    한미 정상, 22일 오산 한국항공우주작전본부 방문 (속보)

  • 윤대통령, 26일 세종서 첫 정례 국무회의 개최
    윤석열 대통령은 오는 26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첫 정례 국무회의를 개최한다. 대통령 대변인실은 20일 공지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앞서 윤 대통령은 지난 12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추가경정예산(추경) 편성을 위한 첫 임시 국무회의를 주재했다. 임시국무회의는 매주 한 차례 정례 국무회의와 별도로 필요에 따라 열 수 있다.당시 국무총리 및 다수 장관이 임명되지 않은 상황에서 긴급하게 임시국무회의를 열었다는 게 대변인실의 입장이었다.

  • 대통령실-美백악관 '경제안보' 대화 채널 구축 합의
    대통령실은 20일 한국 대통령실과 미국 백악관 간 경제안보 대화 채널을 구축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대통령실 대변인실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20일 오전 왕윤종 경제안보비서관과 미 NSC(국가안보회의) 타룬 차브라 기술·국가안보 선임보좌관 간 첫 통화가 있었다”며 이렇게 발표했다. 대통령실은 “앞으로 신설된 경제안보대화를 통해 수시·정기적으로 경제안보 현안 및 대응 전략을 조율해 나갈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대통령실은 “경제안보 대화 신설은..
1 2 3 4 5 next block

카드뉴스

left

right